방문을 환영합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성명] 1일의 근로시간은 휴게시간을 제외하고 8시간을 초과할 수 없다

 

대법원이 초과 노동시간에 대한 상식을 깨부수었다. 고용노동부는 즉각, ‘합리적인 판결’이라며 노동시간 유연성과 건강권이 조화를 이룰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는 입장을 내놨다. 구세주의 탄생을 기념한다는 2023년 성탄절과 그 다음 날에 전광석화처럼 연달아 일어난 일이다. 이른바 8년 만의 화이트 크리스마스는 결국 새로운 과로 노동의 서막이 되고 말았다.

 

대법원 형사2부(주심 민유숙 대법관)는 초과 노동시간이, 매일 8시간을 초과한 노동시간이 아닌 한 주에 40시간을 초과한 노동시간이라고 판단했다. 하루에 아무리 오래 일을 했어도 주중 다른 날에 8시간 미만으로 일을 해서 일주일에 40시간 이하로 일했다면 초과 노동은 처음부터 없었던 것처럼 눈녹듯 사라진다는 논리다.

 

노동시간을 초과했다는 것은 적정한 노동시간의 기준을 넘어섰다는 의미라는 것은 누구나 공유하고 있던 상식이었다. 대법원의 판단이 이를 깨뜨리기 전까지는 말이다. 이는 월·화요일에 매일 여섯 끼를 먹었다면, 수·목·금요일에는 하루에 한 끼만 먹어도 밥을 굶은 게 아니라는 말과 무엇이 다른가.

 

대법원이 이같은 논리로 원심이 유죄로 인정한 연장 근로시간 초과 총 109회 중 3회를 연장 근로시간 초과로 단정하기 어렵다며 파기환송했다는 소식이 전해진 것이 25일이었고, 노동자의 건강과 생명이 깊게 관계된 문제를 신중히 다루어야 할 고용노동부는 바로 다음 날 마치 기다렸다는 듯이 ‘산업 현장의 어려움을 심도깊게 고민해 도출한 판결로 이해’하며 ‘존중’한다는 입장을 내놨다. 사법부와 행정부가 한마음 한뜻으로 노동자에 내놓은 크리스마스 선물은 죽음이었다.

 

근로기준법 제50조 제2항은 “1일의 근로시간은 휴게시간을 제외하고 8시간을 초과할 수 없다.”라고 명시하고 있다. 동법 제53조 제1항은 “당사자 간에 합의하면 1주 간에 12시간을 한도로 제50조의 근로시간을 연장할 수 있다.”라고 적고 있다. 두 법조문의 해석에서 모호한 것이 있는가. 두 법조문의 해석에서 하루에 8시간을 넘는 초과 노동이 아무 문제가 없을 수 있다는 이해가 가능한가.

 

대법원의 판단도, 행적해석에만 기대던 부분을 법원이 판단했다는 언론의 설명도, 그에 맞추어 행정해석을 변경하여 행정해석과 판결의 차이를 메우겠다는 고용노동부의 반응도 일반적인 상식으로 이해할 수 있는 영역에 있다고 믿는 이가 얼마나 될까.

 

이미 언론은 보도를 통해 IT업계의 영향을 언급하고 있다. 이제 ‘오징어잡이 배’는 어느 정도 옛 이야기가 됐다고 느끼며 안도하고 있는 IT 산업 노동자들은 다시 살아오게 되어버린 야근과 초장시간 노동의 악몽 앞에 새해의 희망 따위는 뒤로 미룰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이번 대법원의 판결과 노동자의 생명과 건강은 안중에도 없는 고용노동부를 다시 한 번 떠올리며, 근로기준법 제50조 제2항을 다시 한 번 읽는다.

 

“1일의 근로시간은 휴게시간을 제외하고 8시간을 초과할 수 없다.”

 

2023년 12월 27일

 

IT노조 (한국정보통신산업노동조합)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성명/보도 [성명] "1일의 근로시간은 휴게시간을 제외하고 8시간을 초과할 수 없다" IT산업노조 2023.12.27 393
공지 일반공지 경영난! 권고사직! 고용불안! IT산업 고용불안 신고센터에 알려주세요 file IT산업노조 2023.03.16 471
공지 IT노동자의 산업재해. 바로 당신의 이야기입니다. 1 IT산업노조 2010.07.22 25551
공지 IT노동자 연장근로수당 받는 방법 1 1 IT산업노조 2010.07.04 125734
372 성명/보도 [IT노조 성명]ICT 산업 노동자도 원칙적 52시간 근로를 원한다! file 대**4 2018.06.29 395
371 성명/보도 [지지성명] ‘한국 오라클 노동조합의 무기한 총파업’을 지지한다. 1 대**4 2018.05.22 285
370 성명/보도 [축사] 여성프리랜서일러스트레이터 연대의 출범을 축하합니다. 대**4 2018.05.18 551
369 알림 IT노조 규약 변경 IT산업노조 2018.04.24 256
368 소집공고 2018년 정기총회 소집공고 IT산업노조 2018.04.16 214
367 성명/보도 IMC게임즈 관련 민주노총 성명 지지하며 IT산업노조 2018.04.04 585
366 소집공고 2017년 정기대의원대회 소집공고 IT산업노조 2017.08.22 267
365 성명/보도 게임개발자는 게임 속 캐릭터가 아니다! 넷마블은 주당 90시간의 노동으로 인한 노동자의 죽음에 대해 책임져라!! 1 file chograve 2017.08.07 641
364 성명/보도 넷마블 과로· 공짜야근 증언대회 및 특별근로감독 촉구 기자회견 file chograve 2017.08.07 334
363 성명/보도 [자료 ] 크런치 모드가 죽였다! 넷마블 책임이다! file chograve 2017.08.04 383
362 [성명문] 계속되는 IT 업계의 부당한 폭력적 갑질에 대한 강력 처벌을 요구한다! file chograve 2017.07.17 1375
361 고용노동부 2017년2차 체불사업주 명단 공개 IT산업노조 2017.07.04 401
360 2017년 세계 노동절 대회 file chograve 2017.04.27 222
359 세월호참사 3년, 전야 기억 문화제 file chograve 2017.04.13 190
358 게임산업 노동자 노동환경 실태와 건강 조사 file IT산업노조 2017.03.28 283
357 야근앱 개인정보취급방침 IT산업노조 2017.03.05 317
356 홈페이지 장애 사과문 대**4 2017.02.09 261
355 일반공지 넷마블 과로사 진상규명을 위한 투쟁기금 모금 1 file 대**4 2017.02.07 2490
354 2017년 정기총회 소집공고 IT산업노조 2017.01.19 3207
353 중앙위원회 소집 공고 개미허리 2016.12.20 314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2 Next
/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