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삼성병원(일원) 한후 느낀점에 대해 애기해 봅니다.

by anonymous posted Jun 21, 2019 Views 388 Likes 0 Replies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필명 IT노동자

sm 개발, 운영으로 가게 되서 일을 하게 되었는데요..

첨에 갓는데, 신입 2년차 되는 개발자 한분이 하고 있는게 있엇는데, 가자마자 에러 투성이 더군요..

그걸 다 잡아 주기는 했는데, 거기에 개발2건에 운영업무등을 맡게 되었는데, 정말일이 겁나게 많더군요..

제가 실력이 있다보니 야근을 밥먹듯 한건 아닌데, 일을 하면서 느끼게 된게 정말 이런 개갑질 하는 놈들이 있더군요..

다 그런건 아니었지만, 자기가 애기를 해서 해결이 안되면 계속 물고 늘어지고, 말도 안되는걸 해달라 해놓고서는 하라 하더군요.. 예를 들어서 뭘 오픈할건데 2주전, 3주전에 애기하는것도 아니고 3일전에 애기를 해서 야근도 하고 주말도 하루 나갔습니다.. ㅎㅎ 이런 어이없는 경우는 첨 봣고요.. 이런경우가 아주 빈번한거 같더라구요..

여기 원청중 하나인 애드캡슐이랑 했는데, 제 업체는 틀린 데고요..

원청도 웃긴게 이사라는 사람이 와서 하는 애기가 담당자 인데 해결해야 되지 않겠냐고 애기를 하던데, 틀린 애기는 아니지만, 자기네가 개떡같이 만들어 놓고서, 제가 거의 다 잡아주엇는데 고맙다는 말은 못하고, 오픈 못하면 안된다고 자기네주장만 하더군요.. 좀 그렇더라구요.. 암튼 할일은 다 해주고 인수인계 해주고 나왔지만, 진짜 거짓없이 다시는 하고 싶지 않은 곳이더군요.. 제가 느낀점 입니다.

  • ?
    anonymous 2019.08.08 10:31
    원래 병원쪽이 ㅈㄹ 맞죠.
    인력업체가 금액도 거의 단합해서 10년동안 거의 안올랐습니다.